본문 바로가기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캐스팅 '사도'…초호화 캐스팅, 어떤 영화길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26 14:06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중앙포토]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영화 ‘사도:8일 간의 기억’에 배우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이 캐스팅됐다.



영화 ‘사도:8일 간의 기억’(이준익 감독)을 배급하는 쇼박스미디어플렉스는 26일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김해숙, 박원상, 전혜진이 사도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배급사에 따르면 송강호는 극중 갖은 역경을 뚫고 왕위에 오른 인물이자 자식을 뒤주에 가둘 수밖에 없었던 아버지 영조로 분한다.



최근 JTBC 드라마 ‘밀회’에서 천재 피아니스트 이선재 등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한 유아인이 8일 동안 뒤주에 갇혀 죽음을 맞이하게 된 비운의 사도세자를 연기한다.



문근영은 사도세자의 아내이자 정조의 어머니 혜경궁 홍씨 역을 맡는다.



혜경궁 홍씨의 아버지이자 세손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영의정 홍봉한에는 박원상이 캐스팅됐다.



인원왕후에는 김해숙이 출연하며 전혜진은 사도세자의 생모 영빈을 연기한다.



영화 ‘사도’는 ‘왕의 남자’ ‘소원’의 이준익 감독이 연출하며 올 여름 촬영에 들어간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