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화생명, 'The따뜻한 어린이연금보험'

중앙일보 2014.05.26 00:03 5면 지면보기
한화생명(www.hanwhalife.com)이 자녀의 실질적인 학자금 마련에 최적화 된 신개념 교육보험인 ‘The따뜻한 어린이변액연금보험’을 이달 초 출시했다.



 The따뜻한 어린이변액연금보험은 연금 개시시점을 기존 45세에서 19세로 대폭 축소하고, 휴학시 연금수령을 일시 중지할 수 있는 휴학옵션, 은행 통장처럼 적립금 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인터넷 통장서비스 등 교육자금 마련을 위한 차별화 된 기능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한화생명은 업계 최초로 이와 같은 기능을 도입한 점을 인정받아, 생명보험협회로부터 올해 8월 6일까지 배타적사용권(3개월)을 획득했다. 이 기간 동안 타 보험사는 유사한 상품을 판매할 수 없다.



 The따뜻한 어린이변액연금보험의 가장 큰 특징은 자녀의 실제 대학교육기간에 맞춰 연금 개시시점을 기존 45세에서 19세로 대폭 앞당긴 것이다.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19세부터), 원하는 금액을(적립금의 10%~100%), 원하는 기간(5년~10년) 동안 선택할 수 있어, 학자금 마련 용도로 최적의 상품이다. 대학 학자금이 필요 없으면, 기존 연금과 동일하게 45세부터 수령하면 된다.



 0세 남아가 월 보험료 20만원을 10년간 납입하고, 적립금의 100%를 19세부터 5년간 수령하면, 매년 약 1000만원 이상의 연금을 수령할 수 있다(투자수익률 7%, 채권형 100% 가정). 뿐만 아니라 변액보험이지만 투자수익률과 관계없이 연금개시 시점부터는 납입보험료의 100%를 최저 보증하는 것도 강점이다.



 The따뜻한 어린이변액연금보험의 휴학옵션도 주목할 만하다. 입대, 어학연수 등 휴학사유가 발생하면 연금수령을 중지(최대3년)할 수 있다. 중지된 기간만큼 연금수령기간이 늘어나기 때문에, 실제 대학교육기간에 맞춘 현실적인 교육자금 설계가 가능하다.



 보험업계 최초로 은행의 통장개념인 ‘어린이 인터넷 통장 서비스’도 도입했다. 보험료 납입과 중도인출 내역을 통장처럼 정리하고, 적립금 변동내역도 한 눈에 볼 수 있다. 통장에는 자녀의 사진과 이름도 등재할 수 있어, 자녀에게 경제관념을 알려주는 효과도 얻을 수 있다. 또한 자동인출 예약으로 자전거 선물, 노트북 구입과 같은 자녀의 성장기에 발생할 수 있는 소소한 이벤트 비용을 통장에 입력·관리할 수도 있다. 문의 1588-6363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