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단독] 유병언 후계자 유혁기, LA 집회 설교영상 입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09 16:02
[앵커]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후계자로 차남 유혁기 씨가 꼽히는데요. 혁기 씨가 미국 로스앤젤레스 집회에서 공개설교를 하는 등 이른바 '구원파'의 대표 설교자로 나선 영상을 JTBC가 단독 입수했습니다.



백종훈 기자입니다.



[기자]



기독교복음침례회를 사실상 주도하는 것으로 알려진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차남 혁기 씨가 로스앤젤레스 집회에서 설교에 나섭니다.



수 년 전부터 주도적으로 설교해 왔다고 스스로 말합니다.



[유혁기/복음침례회 설교자(유병언 차남) : 신도 여러분들에게 지금까지 제가 몇 년간 설교를 해왔습니까.]



청중들에게 질문을 던지고 적극적으로 답을 유도합니다.



[유혁기/복음침례회 설교자(유병언 차남) : 여러분들, (관련 성경) 다 공부 하셨죠? (예.)]



찬송가 까지 부르면서 열정적으로 설교를 이어갑니다.



[유혁기/복음침례회 설교자(유병언 차남) : 주 하나님 지으신 모든 세계~ 이런 찬송가를 부르면서….]



이 설교는 2009년 12월25일 크리스마스에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현지 기독교복음침례회 신도들을 대상으로 이뤄졌습니다.



기독교복음침례회는 혁기 씨의 이 설교를 교회의 본산 격인 경기도 안성 금수원 교회에서 반복적으로 틀었습니다.



[이용화/안성 기독교복음침례회 교회대표 : 오늘 설교는 지난해 연말에 미국 LA에서 있었던 수양회 성경탐구 모임 설교 영상입니다.]



종교 전문가들은 혁기 씨가 유 전 회장으로부터 교회의 중추적인 역할을 계승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온라인 중앙일보·JTBC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