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명보 패러디 "의리있는 남자? 엔트리 명단에 아쉬운 네티즌들이…"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09 11:37




 

홍명보 축구대표팀 감독을 주인공으로 한 패러디물이 등장했다.



8일 홍명보 감독은 2014 브라질월드컵 최종명단 23명을 발표했다. 기성용(선더랜드)·이청용(볼튼)·손흥민(레버쿠젠) 등 해외파와 김신욱(울산)·정성룡(수원) 등 국내파도 포함됐다.



그러나 소속팀에서 큰 활약을 하고 있는 이명주(포항), 박주호(마인츠), 남태희(레퀴야) 등 유력 선수를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박주영(왓포드)·윤석영(QPR)·지동원(아우크스부르크)·구자철(마인츠) 등 현재 소속팀에서 주전으로 뛰지 못하는 선수들을 발탁해 일부 네티즌의 반발이 일었다.



런던올림픽 당시 뛰었던 선수들이 대거 합류해 인맥으로 이루어진 것이 아니냐는 불만도 있었다. 홍명보 감독은 “경쟁 결과를 반영한 것이다. 경험적인 부분도 고려했다” 고 설명했다.



네티즌들의 아쉬운 마음이 담긴 패러디물이 만들어지기도 했다. 패러디물의 이름은 ‘엔트으리’다. ‘의리’라는 단어를 이용해 만든 말이다.



남성 잡지 ‘맥심’에 홍명보 감독의 얼굴을 합성했다. 그가 입은 티셔츠에는 ‘의리’, ‘내 새끼들 데리고 사상 첫 원정 8강 간다! 으리!’라는 문구가 적혀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