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진, "우리 교회는 구원파와 무관…타락한다면 나올 것"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09 10:39




‘유진 대한예수교침례회’



배우 유진이 ‘구원파 연예인’관련 소문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유진은 7일 공식 팬카페에 “고민하다가 글을 올린다”며 “요즘 구원파가 큰 이슈가 되면서 저희 교회까지 연루가 된 것처럼 여론이 형성이 되어 적지 않은 오해를 받고 있다. 확실히 저희 교회는 구원파와 무관하다”고 밝혔다.



또 “구원파와는 별개로 저희 교회에 대해 말하는 사람들도 많은 것 같다. 그런 글들을 살펴보니 정말 터무니없는 것들이었다”며 “기독교 교리에 어긋나는 것들을 가르치고 있다는 얘기들이었다. 정말 어이가 없고 속상하다”고 전했다.



또 “만약 이 교회가 앞으로 어떠한 계기로든 타락의 길로 빠지게 된다면 주저하지 않고 이 교회를 나올 것”이라며 “저희 교회 말씀은 생명의 말씀 선교회 홈페이지를 통해 모두 공개가 되어있다. 전도집회 말씀을 들어보시길 바란다. 잘못된 것이 있다면 알려달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유진은 “억울하기도 하고 분하기도 한마음을 이곳에서나마 이렇게 털어놓을 수 있어서 감사하다. 여러분도 부디 저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중심을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최근 인터넷과 SNS 상에서는 몇몇 연예인들이 ‘구원파 연예인’으로 거론되며 논란이 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