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하늬, 서장훈 바지 잡아당겨 아래쪽에 핫팩 붙여줘…서장훈 '당황'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01 14:34
[사진 MBC '사남일녀' 방송화면 캡처]




농구선수 서장훈이 배우 이하늬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3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등 떠밀려 나온 사람들’ 특집으로 꾸며졌다. 게스트로 가수 김민종, 농구선수 서장훈, 씨스타 소유, 방송인 전현무가 나왔다.



이날 김국진이 서장훈에게 “이하늬 씨가 엉덩이에 핫팩을 붙여줬다는데 정말이냐”고 물었다.



이에 서장훈은 “그렇다. 예능프로그램 ‘사남일녀’ 촬영 중 이하늬 씨가 내 바지를 잡아당겨 배 아래쪽에 핫팩을 붙여줬다. 당황했었다”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김구라는 “이하늬 씨가 넉살이 좋다. 내 배도 장 마사지를 해준 적이 있다. 그냥 쑥 들어온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