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엄지원 백년가약 올린다…예비신랑 누군지 보니 '대박'

온라인 중앙일보 2014.05.01 14:15
엄지원 [사진 중앙포토]
 

배우 엄지원(37)이 5월의 신부가 된다.



1일 소속사 채움엔터테인먼트는 “27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엄지원이 건축가 겸 작가인 오영욱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를 종영하고 자연스럽게 결혼을 결심했고 결혼 후에도 작품 활동은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엄지원과 오영욱(38)은 지난해 7월부터 공개 연애를 했다. 오영욱은 건축공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오기사 디자인 및 오다건축을 운영 중이다. 또 여행 에세이 작가와 일러스트레이터로도 알려졌다. ‘오기사’라는 필명으로 ‘오기사, 행복을 찾아 바르셀로나로 떠나다’, ‘오기사, 여행을 스케치하다’ 등을 썼다.



지난해 6월에는 엄지원을 향한 사랑을 담은 책 ‘청혼:너를 위해서라면 일요일엔 일을 하지 않겠어’를 발간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