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너포위 이승기, "외모에 신경 쓰여…소량의 음식 섭취"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30 18:10




‘너포위 이승기’.



배우 이승기가 상남자 캐릭터로 변신한다.



이승기는 30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수목극 ‘너희들은 포위됐다(이하 너포위)’ 제작발표회에서 이번 드라마 속 상 남자 캐릭터에 대해 “이제껏 해온 드라마와 비교했을 때 대사가 없을 땐 아예 없고 쏟아낼 땐 엄청나게 쏟아낸다”고 말했다.



이어 “늘 관리는 해왔지만 이번엔 특히 외모에 신경이 쓰인다. 차승원 선배님이나 안재현씨가 모델이다. 소량의 음식 섭취로 최대의 칼로리를 뽑아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승기는 또 차승원에 대해 “대본을 보고 멋진 사람을 원해 차승원 선배님을 떠올렸다. 드라마를 많이 하진 않았지만 여러 가지 중요한 부분이 있지만 현장에서 누구와 함께하느냐가 최고의 기쁨이다. 차승원 선배님과 현장에서 잘 맞다”고 밝혔다.



‘너포위’는 강남경찰서를 배경으로 한 청춘 성장 로맨스 수사물이다. 고아라·박정민·안재현·이승기·차승원이 출연한다. 다음달 7일 오후 10시 첫 방송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