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손석희 약속 "5일째 같은 옷입고 팽목항 현지 방송" 진정성 엿보여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30 14:20
손석희 약속 [사진 = JTBC 방송 캡쳐]




 

‘손석희 약속’.



팽목항 현지에서 세월호 사고 소식을 전하고 있는 JTBC 손석희 앵커가 5일 동안 같은 옷을 입고 뉴스를 진행했다.



손 앵커는 29일 JTBC 뉴스9 방송 말미에 “가족 분들이 아직 많이 계셔서 발길이 떨어지지 않는다”며 “현장 진행은 마무리 하지만 이 곳을 향한 시선을 멈추거나 돌리지 않을 것임을 약속 한다”고 말했다.





손 앵커는 진도 팽목항에서 뉴스를 진행한 첫날부터 29일까지 똑같은 의상을 입어 눈길을 끌었다. 그는 5일 내내 검정색 셔츠에 연한 회색 V넥 니트와 짙은 회색 재킷을 입고 방송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