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송종국 딸 송지아, 치어리더로 변신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30 11:00
[사진 레몬트리]


송종국 딸 송지아가 치어리더로 변신했다.



레몬트리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송종국 가족과 함께한 휠라키즈(FILA KIDS) 스타일 화보를 공개했다.



송종국과 송지욱 부자는 축구연습을 하면서 즐겁게 장난을 치는 모습을, 엄마와 함께 외출하는 송지아는 핑크공주 패션 스타일을 재현했다.



휠라키즈 관계자는 “월드컵 시즌을 앞두고 깜찍 치어리더로 변신한 송지아는 현장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에 맞춰 리듬을 타는 등 넘치는 끼를 발산하며 현장 스텝들의 귀여움을 독차지 했다”고 전했다.



스포츠 꿈나무 송지아·송지욱과 함께한 휠라키즈는 월드컵 응원 스타일 이벤트를 진행해 다섯 가족(4인 기준)을 선정해 휠라의 월드컵 티셔츠를 선물로 증정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과 화보 비하인드 스토리는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레몬트리(LEMOMTREE) 5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