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창완 추모곡 '노란리본' 공개해…"노란리본은 희망가입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29 11:25
[사진 중앙일보 포토 DB]




가수 김창완이 세월호 침몰 사고 희생자를 추모하는 자작곡 ‘노란리본’을 공개했다.



김창완은 28일 방송된 SBS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 오프닝에서 ‘노란리본’을 선보였다.



이날 김창완은 “제목은 ‘노란리본’. 비 뿌리는 아침 눈물로 쓴 곡을 띄어드리겠습니다. 위로, 그 따뜻함은 유가족뿐만 아니라 우리의 미래인 청춘을 위해 필요합니다. 그리고 우리가 마련해야 하는 것은 희망입니다. 노란리본은 희망가입니다”고 전했다.



김창완이 쓴 ‘노란리본’ 가사는 ‘너를 기다려. 네가 보고 싶어. 교문에 매달린 노란 리본’, ‘너를 사랑해. 목소리 듣고 싶어. 가슴에 매달린 노란 리본’, ‘너의 웃음이, 너의 체온이, 그립고 그립다’등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