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유병언 회장 차남의 페이퍼컴퍼니 사무실 압수수색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28 14:18


























검찰 수사관들이 28일 오후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 차남 혁기씨 명의의 페이퍼컴퍼니인 '키솔루션' 주소지인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건물에서 압수물품을 차량으로 옮기고 있다. 검찰은 이날 세월호 선사 실소유주인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의 불법 외환거래와 비자금 조성 혐의를 포착하고 관련 사무실 4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뉴스1]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