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불법대출 혐의 터미널고양 대표 징역 8년

중앙일보 2014.04.28 00:21 종합 16면 지면보기
대법원 3부(주심 김신 대법관)는 에이스저축은행으로부터 7200억원을 불법대출받은 혐의 등으로 기소된 종합터미널고양㈜ 대표 이모(56)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부실대출을 해준 에이스저축은행 최모(55) 전무에게는 징역 7년 및 벌금과 추징금 각각 3억6000만원이 확정됐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