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우 루피타 뇽 '올해 가장 아름다운 인물' 1위

중앙일보 2014.04.25 00:23 종합 23면 지면보기
케냐 출신 여배우 루피타 뇽(31·사진)이 미국 연예매거진 피플이 뽑은 ‘올해 가장 아름다운 인물(Most Beautiful person of 2014)’ 1위에 선정됐다. 뇽은 ‘노예 12년’으로 2014년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유명세를 치렀다. 그는 “나는 어머니로부터 아름다움에 대해 배웠다. 어머니께서는 아름다움이란 나 자신과 이웃을 소중하게 보살필 때 저절로 나타나는 것이라고 가르치셨다”고 소감을 밝혔다.


피플지 선정 … 2위엔 케리 러셀

 피플지는 루피타 뇽에 이어 영화 ‘어거스트 러쉬’의 케리 러셀을 2위, ‘스텝업’의 제나 드완 테이텀을 3위로 선정했다. 루피타 뇽 이전에는 톰 크루즈, 기네스 팰트로, 제니퍼 로페즈 등이 피플지의 가장 아름다운 인물로 뽑힌 바 있다. [뉴스1]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