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근이 사망 "시한부 판정 받고 투병, 애도 행사 열린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12 11:55
상근이 사망




 

‘상근이 사망’



‘국민견’으로 불리는 상근이가 사망했다. 시한부 판정을 받고 투병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상근이는 자택에서 죽음을 맞았다. 이웅종 애견훈련소 소장은 “상근이가 최근 괴사성 비만세포종이란 진단을 받고 남몰래 투병 생활을 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괴사성 비만세포종은 비만과는 상관없이 개나 고양이에게서 발병하는 여드름과 부스럼이 산발성을 띄는 질병이다. 부스럼 형태로 나타나기 때문에 초반에 발견하기가 쉽지 않다. 상근이 역시 시한부 판정을 받았다.



14일부터는 이웅종 이삭애견 훈련소 등에서 애도 행사가 열린다. 일반인도 참석할 수 있다.



상근이는 2004년 KBS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1에 출연해 마스코트로 활약하며 출연자 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에게도 사랑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상근이 사망, 그동안 고생했어요”, “상근이 사망, 좋은 곳에서 편히 쉬렴”, “상근이 사망,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