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윈도우 XP 전용백신 설치, 보호나라 '아직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08 16:22
[사진 한국인터넷진흥원 보호나라 홈페이지 캡처]


‘윈도우 XP 전용백신’.



윈도우 XP 기술지원 종료에 따른 전용 백신이 무료 보급된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8일 마지막 정기 업데이트를 끝으로 윈도우 XP에 대한 기술 지원 서비스를 중단한다.



중단되는 기술지원의 범위에는 XP 관련 장애 및 문의에 대한 온라인 기술 지원, 최신 드라이버 및 보안 업데이트 등이 포함된다.



윈도우 XP를 사용하는 공공기관과 개인들의 PC가 바이러스, 악성코드와 해킹 등의 각종 사이버 공격 위협에 노출될 수 있다.



이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인터넷 침해사고 예방을 위해 윈도우 XP 전용 백신을 개발·보급할 계획이다.



윈도우 XP 전용 백신 다운로드와 사용법은 한국인터넷진흥원 ‘보호나라’ 홈페이지(www.boho.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용 백신은 윈도우 XP 자체의 신규취약점을 악용한 특정 악성코드를 탐지해 치료한다. 8일 이후에도 악성코드가 발견되면 즉각적으로 제작 보급된다.



‘보호나라’의 백신 무료 배포 소식이 전해지자 8일 오전부터 해당 사이트를 찾는 접속자가 폭주하고 있다.



하지만 오후 4시 현재 ‘보호나라’에는 윈도우XP 전용백신 다운로드 항목이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윈도우 XP 전용백신 소식에 네티즌들은 “윈도우 XP 전용백신, 걱정했었는데 잘 됐다”, “윈도우 XP 전용백신, 무료라니 다행”, “윈도우 xp 서비스 종료, 전용백신 업데이트 빨리 됐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