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상욱 일침 "무명이니까 닥쳐"…곽정은 응원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07 10:41
[사진 JTBC `마녀사냥` 방송화면 캡처, 하상욱 트위터 캡처`]




‘하상욱 일침’.



JTBC ‘마녀사냥’에 출연중인 곽정은 코스모폴리탄 기자가 악플러들에 법정 대응을 운운한 가운데 SNS 시인 하상욱이 이에 동조하는 글을 남겼다.



하상욱 시인은 6일 트위터에 “‘넌 유명하니까 욕 견뎌’라는 게 말이 된다면, ‘넌 무명이니까 좀 닥쳐’라는 것도 말이 되죠. 사람 대 사람일 뿐인데 매너는 지키며 살아야죠”라는 글을 올렸다.



하상욱이 남긴 이 글은 5일 오후 곽정은이 트위터와 블로그 등 SNS에 ‘싫어할 자유, 그리고 조롱할 자유’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하며, 악플러들을 향한 법적 대응을 시사한 것과 관련된 것으로 보인다.



곽정은은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자신의 이혼 경력과 코 성형수술, 치아 교정 등을 받았던 성형 수술 이력 등을 고백하며 “악의적인 댓글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응하려고 한다”고 대응의사를 밝혔다.



하상욱 일침에 네티즌들은 “하상욱 일침, 곽정은 블로그 봤나보네”, “하상욱 일침, 악플러 심하긴 해”, “하상욱 일침, 성형하고 이혼한 건 사실인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