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1가지 표정 지도 보니…역겨운 표정 실감나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4.02 11:15
















‘21가지 표정 지도’.



미국 과학자들이 21가지 표정 지도를 공개했다.



미국 오하이오대 앨레익 마르티네스 교수 연구진은 지난달 31일 미국국립과학원회보(PNAS) 최신호에 사람이 어떻게 얼굴 근육을 움직여 다양한 표정을 짓는지에 관한 연구 보고서를 발표했다.



연구진은 230명을 대상으로 ‘역겨운 냄새를 맡았을 때’,‘예상하지 못한 좋은 소식을 들었을 때’ 같은 상황에 따른 얼굴 표정을 촬영했다.



촬영한 사진 5000여장을 21개로 분류해 분석한 결과 연구진은 공통적인 얼굴 근육의 움직임을 발견했다.



연구진은 행복, 슬픔, 놀람, 분노, 두려움, 혐오 6가지로 단순화시켰던 사람의 감정을 세분화했다.



감정에 따른 표정의 표준화는 앞으로 감정조절 장애를 진단해 컴퓨터가 사람의 감정을 인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전했다.



‘21가지 표정 지도’을 접한 네티즌들은 “21가지 표정 지도, 표정들 참 다양하네”,“21가지 표정 지도, 역겨운 표정 실감난다”, “21가지 표정 지도, 나도 저 표정을 다 지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