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니베라 리제니케어·A, 상백피·강황 추출물 MCX … 관절 통증 줄인다

중앙일보 2014.03.31 00:01 주말섹션 7면 지면보기
유니베라가 독자 개발한 관절염 개선제 리제니케어·A. [사진 유니베라]
관절 질환은 나이가 들면 누구나 한 번쯤은 고생하게 되는 노인병처럼 여겨져 왔다.


천연 NAG가 연골 건강 도와
당 수치 높아도 섭취 가능해

그러나 최근 관절염이 50대 중·장년층에 급격하게 많아지고 특히 폐경 후 여성의 경우 관절염 유병률이 다른 질환에 비해 압도적으로 발생률이 높아지고 있다.



웰니스 기업 유니베라(대표 이병훈)가 관절염을 예방하고 개선할 수 있는 신제품 리제니케어·A 를 출시했다. 리제니케어·A는 유니베라가 독자 개발한 성분 MCX(상백피+강황 추출물, Morus alba 상백피/ Curcuma longa L 강황/ eXtract 추출물)의 항염·진통 작용으로 강하고 빠르게 염증과 통증을 완화시켜주며 천연 NAG(N-아세틸글루코사민)가 관절 연골에 빠른 개선 효과를 주는 제품이다.



천연 NAG는 관절연골의 구성성분인 GAG(glycosaminoglycan) 를 만드는 데 반드시 필요한 구성 성분 중 하나다. 우리 몸에 존재하는 성분과 동일한 형태로, 기존의 일반 글루코사민에 비해 체내 흡수율이 세 배 높은 것이 특징이다.



유니베라는 다년간 축적한 파이토로직스(천연물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해 1만3000여 종의 천연물 성분 중 관절 통증 염증에 가장 효과적인 상백피와 강황을 최종적으로 선택해 최적의 배합비율로 혼합한 독자적인 성분 MCX(Morus alba 상백피/ Curcuma longa L 강황/ eXtract 추출물)를 개발했다.



제품 개발을 주도한 도선길 연구소장은 “한 달간의 테스트를 통해 관절의 통증, 뻣뻣함, 관절 기능 등을 평가하는 워막점수(WOMAC score)에서 높은 수치를 보였다”고 강조했다.



리제니케어·A는 일반 글루코사민의 장기 섭취 시 혈당이 높아질 수 있는데 NAG는 그러한 요소가 없기 때문에 당 수치가 높은 분들도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다.



키토산을 효소로 분해해 속쓰림도 전혀 없다. 리제니케어·A(600㎎×360 캡슐)는 3개월 포장 판매되고 있으며 1일 2캡슐씩 2회 섭취하면 된다.



이 제품은 관절 건강에 무리가 오는 중장년층, 노화로 원활한 활동에 무리가 있으신 분, 평소 운동을 즐기시는 분, 평소 무릎과 관절의 사용이 많으신 분들이 섭취하면 좋다.



정혜영 객원기자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