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나 이상형, 男연예인 10명 대시 폭로…알고보니

온라인 중앙일보 2014.03.28 14:30


[나나 이상형, 사진 MBC FM4U ‘보이는 라디오’ 캡처]




[나나 이상형, 사진 중앙 포토]




‘나나 이상형’.



걸그룹 오렌지캬라멜 멤버 나나가 이상형을 고백했다.



27일 방송된 MBC FM4U ‘김신영의 정오의 희망곡’에는 나나를 비롯한 오렌지캬라멜 멤버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나나는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겉모습보다 성격이 중요하다. 만났을 때 성격이 어떤가를 먼저 본다”라고 이상형을 고백했다. 또 “특히 여성스러운 사람을 좋아한다. 세심하고 잘 챙겨줬으면 좋겠다”고 솔직한 입담을 펼쳤다.



또 10명의 남자 연예인이 대시 했다고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제가 싫다고 한 적도 있고 호감이 있어서 연락을 해봤던 사람도 있다”고 주장했다.



‘나나 이상형 고백’에 네티즌은 “나나 이상형, 역시 남자들은 똑같아”, “나나 이상형, 나나 인기 있다”, “나나 이상형, 왜 여성스러운 남자를?”, “나나 이상형, 누구를 만나든 자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나나 이상형, 사진 MBC FM4U ‘보이는 라디오’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