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재욱 수술비,"휴가 갔다가 일어난 뇌출혈…수술비만 '5억 원'"

온라인 중앙일보 2014.03.28 09:31
[사진 tvN`택시` 방송화면 캡처]




‘안재욱 수술비’.



배우 안재욱이 지주막하출혈 수술비가 5억 원이 나왔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택시’에는 안재욱과 신성록이 출연한 별에서 온 남자 특집이 진행됐다.



이날 안재욱은 지주막하출혈 수술 이후 처음 토크쇼에 출연해 수술 뒷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2013년 2월경 휴가 차 미국에 갔다가 뇌출혈이 일어나 대수술을 받아야 했다.



안재욱은 “45만 불, 한국 돈으로 5억 원 정도 병원비가 나왔다”며 “병원과 아직도 병원비 협상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의료 쪽 분들은 병원비를 다 낼 수 없다는 생각이다. 다 내면 멍청한 짓이라고, 잘 알아보라고 했다. 그래서 협상 중”이라고 덧붙였다..



안재욱 수술비 이야기를 접한 네티즌들은 “안재욱 수술비, 그래도 살았으니 다행”,“안재욱 수술비, 미국이 의료비가 비싸다더니 정말이네”,“안재욱 수술비, 뇌수술이니 저 정도는 하지 않았을까”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