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00년 전 화장실 발견 "배설물과 냄새까지 보존돼" 신기한 연구~

온라인 중앙일보 2014.03.27 09:51
[700년 전 화장실 발견, 사진 코펜하겐포스트]





‘700년 전 화장실 발견’.



700년 전 화장실이 발견됐다. 700년 전 화장실에는 배설물과 냄새까지 그대로 보존돼있다.



26일(현지시간) 덴마크의 주간지 코펜하겐포스트는 “700년 전 14세기에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화장실이 덴마크 오덴스 지역에서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나무 재질의 700년 전 화장실 변기는 주위에 진흙을 발라 방수 기능까지 갖추고 있다.



코펜하겐포스트는 “화장실 내부에 총 480ℓ의 배설물과 냄새까지 고스란히 보존돼 있어 당시 사람들의 식습관 등을 연구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700년 전 화장실 발견 소식에 네티즌들은 “700년 전 화장실 발견, 다른 데 응용하면 좋겠다”, “700년 전 화장실 발견, 그래도 나름 문화재?”, “700년 전 화장실 발견, 연구하기 싫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