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24kg 든 남자, 대형 타이어 8개를 번쩍…"우리 남편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3.25 20:30




‘524kg 든 남자’.



524kg 든 남자에 네티즌이 뜨겁게 반응하고 있다.



최근 개최된 ‘2014 아널드 스트롱맨 클래식’에 출전한 리투아니아 출신 사비카스라가 524kg의 대형 타이어를 들어 데드리프트 세계 신기록을 세웠다.



‘데드리프트’는 허리, 어깨 등의 근육 강화 훈련의 한 종류로 무거운 것을 들고 허리를 곧게 펴야 한다.



524kg 든 남자를 본 네티즌들은 “524kg 든 남자, 우리 신랑은?”,“524kg 든 남자, 엄청나네”,“524kg 든 남자, 허리와 어깨 힘이 대단하다”,“524kg 든 남자, 데드리프트 힘든 운동이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