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으로 만든 세계지도, 일본이 해산물?…"언제 만들었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3.25 18:44
































‘음식으로 만든 세계지도’.



음식으로 만든 세계 지도가 공개됐다. 중국은 국수, 일본은 해산물이다. 아쉽게도 한국은 지도에 없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은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 거주하는 푸드 스타일리스트 케이틀린 레빈의 작품인 ‘음식으로 만든 세계지도’를 보도했다. 레빈은 각 나라의 특성에 맞게 음식을 배치했다.



중국은 국수, 일본은 해산물, 미국은 옥수수, 영국은 비스킷, 프랑스는 치즈와 빵, 이탈리아는 토마토, 아프리카는 바나나, 호주는 새우, 뉴질랜드는 키위, 인도는 향신료, 남아메리카는 감귤 등으로 지도를 채웠다. 각 나라의 상징 음식을 쉽게 알 수 있어 눈길을 끈다.



음식으로 만든 세계지도를 접한 네티즌들은 “음식으로 만든 세계 지도, 일본 대표 음식이 해산물? 언제 만들었지”, “음식으로 만든 세계 지도, 한국이 빠지다니 아쉽다”, “음식으로 만든 세계 지도, 한국은 배추?”, “음식으로 만든 세계 지도, 작가가 한국은 방문을 안해 본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음식으로 만든 세계지도, 사진 타임]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