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티아라 지연 효민 솔로, 작곡부터 안무까지 2인 2색

온라인 중앙일보 2014.03.11 17:54


‘티아라 지연 효민 솔로’.



그룹 티아라의 멤버 지연과 효민이 각각 솔로 앨범을 발매한다. 작곡가부터 안무까지 모두 다른 팀이다.



10일 티아라의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는 “지연과 효민은 4월 솔로 앨범을 발표한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지연과 효민의 솔로앨범은 작곡가부터 뮤직비디오 감독, 안무, 스타일리스트, 홍보 마케팅 회사 등 각기 다른 팀으로 구성한다.



지연은 걸스데이의 ‘섬씽’, 시스타의 ‘기브잇투미’·‘러빙유’, 리쌍 ‘눈물’ 등을 히트시킨 프로듀서 ‘이단옆차기’의 곡으로 활동을 시작한다.



효민은 선미의 ‘보름달’, 효린 ‘너밖에 몰라’, 시스타 ‘나혼자’, 포미닛 ‘이름이 뭐에요’ 등을 히트시킨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의 곡으로 출격할 예정이다.



지연은 4월 중에 솔로로 나선다. 뒤이어 효민이 솔로로 출격 예정이다.



티아라 지연 효민 솔로 앨범 발표 소식에 네티즌들은 “티아라 지연 효민 솔로, 과연 어떻게 변신할까”, “티아라 지연 효민 솔로, 왜 지연과 효민만 솔로로 나설까”, “티아라 지연 효민 솔로, 용감한 형제 기대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