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99인의 여자를 만족시키는 남자' 2월 23일 첫방송 … 화끈한 토크 기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2.23 16:25
JTBC의 신규 예능 프로그램에서 신동엽이 돌싱여성 99명과 화끈한 첫 만남을 가졌다.



23일 11시 첫방송 되는 JTBC ‘99인의 여자를 만족시키는 남자’는 팔불출 아내들의 남편 자랑을 듣고 99인의 여성들이 판정단이 되어 최고의 남편을 선정하는 프로그램이다. 99인 여성 판정단 전원은 ‘돌싱 여성’으로 구성되었다.



너무나도 화끈한 99인의 돌싱 여성들로 힘든 곤욕을 치루고 있다는 신동엽은 첫 만남부터 99명 돌싱 여성들에게 몰매를 맞았다고 밝혔다. 알고 보니 신동엽이 “나는 99인의 여성을 만족시키는 남자”라고 호언장담해 99인 돌싱여성들이 공을 던지며 야유를 보냈던 것이다.



이밖에도 신동엽은 본인보다 더 쎈 99인 돌싱여성들의 19금 토크에 당황해 하며 녹화 도중 귀가 빨개지기도 했다. 결국 약한 모습을 보이며 “남자 MC 한명만 더 불러 달라”며 제작진에게 애원하기도 했다는 후문.



신동엽을 무릎 꿇게 한 99인의 돌싱여성들은 과연 어떤 활약을 펼쳤을지는 23일 밤 11시 JTBC ‘99인의 여자를 만족시키는 남자’ 첫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