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수원지법 앞 '이석기 의원 무죄 - 엄벌 주장 집회'

온라인 중앙일보 2014.02.17 17:22






































1심 선고 공판을 마친 이석기 통합진보당 의원을 태운 호송버스가 17일 오후 경기도 수원지방법원을 나서고 있다. 내란음모, 국가보안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석기 의원에게 재판부는 징역 12년과 자격정지 10년을 선고했다.



선고공판이 열린 수원지법 앞에서 통합진보당 의원과 당원들이 '이석기 의원 무죄, 석방'을 촉구하는 집회를 열렸다. 또다른 한편에서는 대한민국 고엽제 전우회, 대한민국 특전사 전우회, 중앙청년회 등 보수단체 회원들이 이석기 의원에 대한 엄벌촉구 집회를 열었다. 경찰이 양측의 충돌을 막기 위해 경찰병력으로 분리장벽을 쌓았다. [뉴스1·뉴시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