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수원지법, "이석기 의원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 인정"

온라인 중앙일보 2014.02.17 14:44
[사진 중앙포토]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 등 7명이 기소된 ‘내란음모 사건’ 1심 선고 공판에서 재판부가 혐의 일부를 인정했다.



수원지방법원 형사12부는 17일 오후 2시 시작된 1심 선고 공판에서 이석기 의원에 대한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인정했다.



앞서 3일 열린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이석기 의원에게 징역 20년에 자격정지 10년을 구형했다. 또 함께 재판에 넘겨진 이상호 경기진보연대 고문 등 나머지 6명에 대해서는 징역 10년에 자격정지 15년을 각각 구형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