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조선 방송사고 "마이크 테스트부터 멘트 사고까지, 실수 남발"

온라인 중앙일보 2014.02.04 15:47
[사진 TV조선 일요뉴스 9 방송화면 캡처]




‘TV조선 방송사고’.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이 방송사고를 냈다.



2일 생방송된 TV 조선 ‘일요 뉴스9’에서 서지희 기자가 서울역 귀경길 열차 상황을 전하는 뉴스를 보도했다.



이날 스튜디오의 앵커들이 귀경 인파로 좌석표가 매진된 상황을 전했고 서울역에 나가있는 서 기자를 연결했다.



그러나 서 기자는 연결된 후에도 “아, 아, 아”라며 마이크 테스트를 했고 “아직이에요?”라며 연결 상황임을 모르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앵커들은 “방송 준비 중인 것 같다”며 상황을 수습했다.



다시 서 기자를 연결했으나 음성이 제대로 연결이 안 됐고 처음 멘트가 들리지 않는 방송사고가 났다.



뿐만 아니라 서 기자는 멘트를 연이어 실수하는 사고를 냈고 “하고 있는 거 아니에요?”라며 스태프들을 향해 질문을 하기도 하는 등의 말실수를 했다.



결국 앵커가 다시 “약간의 방송 착오가 있었다”며 방송사고에 대한 사과 인사를 전하며 마무리했다.



네티즌들은 “TV조선 방송사고, 웃겼다”,“TV조선 방송사고, 실수할 수도 있지 뭐”,“TV조선 방송사고, 준비가 안 된 태도에 실망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TV조선 방송사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