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최태지, CNK에 33억 반환해야"

중앙일보 2014.02.04 00:25 종합 14면 지면보기
서울중앙지법 민사32부(부장 이인규)는 CNK인터내셔널이 최태지(55·여) 국립발레단 명예 예술감독 등을 상대로 낸 단기매매 차익 반환 청구소송에서 “CNK 측에 33억8000여만원을 반환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3일 밝혔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