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핑크’ 아찔한 공중곡예 공연

온라인 중앙일보 2014.01.31 01:36




































미국 로스앤젤레스 LA스테이플스센터에서 26일(현지시간) 열린 ‘제56회 그래미 시상식’에서 가수 핑크가 공중곡예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이날 핑크는 반짝이는 은빛 보디슈트를 입고 시상식장 천장에서 거꾸로 내려와 자신의 히트곡인 ‘트라이’(Try)와 ‘기브 미 어 리즌’(Give Me a Reason)을 열창하며 화려한 무대를 장식했다. [AP=뉴시스, 로이터=뉴스1]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