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한도전 게릴라 응원, 시무식 '깜짝' 등장…"임원들도 놀랐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1.26 04:01




‘무한도전 게릴라 응원’.



‘무한도전’ 멤버들이 시무식 현장에 깜짝등장해 게릴라 응원을 펼쳤다.



25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새해를 맞아 시민들을 응원하는 멤버들의 모습을 담았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한 시청자로부터 시무식 현장에 응원을 와줄 것을 부탁받았다. 멤버들 응원단 복장으로 변신 후 회사 대강당으로 갔다.

시무식에서 임직원들은 지루한듯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특별한 손님을 초대했다는 사회자의 말에도 별 기대 없는 모습이었다.



엄숙한 분위기 속에서 시무식이 시작됐고 숨어 있던 ‘무도’ 멤버들은 줄지어 입장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멤버들은 어려운 동작도 척척 해내며 그동안 닦은 실력을 뽐냈다.



무한도전 게릴라 응원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무한도전 게릴라 응원, 임원들도 놀랐다 대박”,“무한도전 게릴라 응원, 우리 회사도 방문했으면”,“무한도전 게릴라 응원, 시무식 하다 깜짝 놀랐을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