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시경 송경아 감탄 "이렇게 말 잘하는 게스트 처음이야~ 어땠길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1.25 14:00
성시경 송경아 감탄 [사진 JTBC]




 

‘성시경 송경아 감탄’.



모델 송경아가 시원시원한 말솜씨로 눈길을 끌었다.



24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 게스트로 모델 송경아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개팅을 통해 만난 남자친구가 자신을 닮은 여자와 바람을 피운 사실이 고민이라는 20대 여성의 사연이 소개됐다. 남자가 바람을 피웠다는 이야기는 소개팅 주선자가 해줬다고 밝혔다.



송경아는 “이미 사연을 보내신 분은 헤어지고 싶지 않은 마음이 크다. 스스로 결단을 내리지 못하고 조언을 구한다는 점이 이를 증명한다”고 말했다.



이어 자신의 경험을 털어놓으며 “나는 주선자 입장이었는데 남녀 관계에 개입해선 안 된다고 생각했지만 죄책감이 들어 친구에게 ‘만약 네 남자친구가 바람을 피운다면 넌 어떻게 할래’라고 물었더니 남자를 매장시키고 친구도 안 보겠다더라”고 말했다.



그리고 “6개월 후 친구에게 그 남자친구가 바람 핀 사실을 털어놨더니 친구는 나와 관계를 끊고 남자를 택했다”며 “이렇게 방송에 사연을 보낸 것 자체가 남자친구와 헤어지고 싶지 않은 것이다”고 말했다.



송경아의 이야기를 듣고 성시경은 “지금까지 나온 게스트 중에 말을 제일 잘한다. 나는 MC인데 왜 이렇게 말을 못 하나 반성했다”며 감탄했다.



네티즌들은 “성시경 송경아 감탄, 정말 다 맞는 말이다”, “성시경 송경아 감탄, 고정 게스트 했으면 좋겠다”, “성시경 송경아 감탄, 어느새 몰입하게 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성시경 송경아 감탄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