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스포츠서울 전 회장 배임 혐의 구속

중앙일보 2014.01.25 00:40 종합 8면 지면보기
서울남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김관정)는 적자가 나는 바이오업체 주식을 부풀린 가격에 사들여 회사에 128억원의 손해를 입힌 혐의(배임 등)로 스포츠서울 전 회장 정모(57)씨와 업체 대표 최모(52)씨 등 3명을 구속 기소했다고 24일 밝혔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