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창근 SK 의장 "끝없는 질문과 답, 미래 만든다"

중앙일보 2014.01.17 17:03
"끝없는 질문과 답, 미래 만든다"



김창근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이 신입사원들에게 SK의 경영철학을 전달했다. SK그룹은 지난 16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2014년 신입사원과의 대화'행사를 열었다. 김 의장은 이 자리에서 "끝없는 질문과 답이 SK와 신입사원들의 미래를 만들 수 있다"며 "즐기면서 일한다는 말에는 처절한 노력, 목표에 대한 집념, 절박함이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올해 SK그룹의 경영목표는 장기적으로 그룹가치 300조원 달성을 위한 기반 확보, 사회와 함께 하는 행복경영 실천"이라고 밝혔다. 이어 "글로벌 경제위기와 불확실성은 여전히 진행 중이며 모든 이해 관계자의 더 큰 행복을 지속적으로 창출해 가는 것이 우리의 도전 과제"라고 설명했다. 김 의장은 한 신입사원이 "SK 성장을 이끌어 온 힘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라고 묻자 "항상 높은 수준의 목표를 설정하고 추진해온 수펙스(SUPEX·SK의 경영철학)과 구성원들의 두뇌 활용을 극대화해 신바람나게 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SK는 "이날 행사는 최고 경영자와 신입사원간의 소통과 공감을 넓히고 신입사원들에게 '미래의 CEO(최고경영자)'로 성장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심어주기 위한 것이었다"며 "신입사원들은 이번 연수를 끝으로 각 사 일정에 따라 현업에 배치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2시간 가량 문답식으로 진행된 행사에는 신입사원 700여명과 구자영 SK이노베이션 부회장, 박장석 SKC 부회장,하성민 SK텔레콤 사장 등 관계자 CEO 13명이 참석했다.



김현예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