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샘 해밍턴 다리 역할, 국제 커플 탄생?"

온라인 중앙일보 2014.01.15 11:17
성시경 사심 표현 (사진=tvN ‘섬마을 쌤’, JTBC ‘마녀사냥’,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방송화면 캡처)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가수 성시경이 파라과이 출신 방송인 아비가일에게 호감을 보였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섬마을 쌤’에서는 ‘연예인 게스트를 섬마을 일일 선생님으로 초대하자’는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에 샘 해밍턴이 함께 JTBC ‘마녀사냥’에 출연중인 성시경에게 전화를 걸었다.



전화를 받은 성시경은 “거기 아비가일 나오지? 미인인 것 같아”라며 호감을 표했다.



이에 해밍턴이 아비가일에게 전화를 바꿔주려고 하자 아비가일은 “부끄럽게 왜 그래”라며 난감해 했다.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잘 어울려”,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아비가일이 누구야?”,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성시경 눈 높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성시경 아비가일 호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