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뜬금없는 ‘물벼락’

온라인 중앙일보 2014.01.02 00:01






























우루과이 몬테비데오에서 지난해 12월 31일(현지시간) 금융가를 지나가던 주민들이 물벼락을 맞고 있다.

몬테비데오 금융가에서는 매년 마지막 날 업무가 종료되면 행인들에게 물벼락을 퍼붓거나 지난 달력을 버리는 전통이 있다. [로이터=뉴스1]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