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식인물고기 팔로메타, 공격에 손가락 발가락 잘려나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3.12.27 18:30
[사진 BBC 화면 캡처]




‘식인물고기 팔로메타’.



아르헨티나에서 식인 물고기의 공격을 받아 7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



25일 영국 BBC방송 등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북부 로사리오시 인근 파라나강에서 수영하던 시민들이 식인 물고기 ‘팔로메타’에게 공격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이날은 무더운 날씨 때문에 평소보다 많은 사람이 강에서 수영을 즐기고 있었다고 한다.



부상자 가운데 20명은 어린이들이고 이 가운데 7명은 부상자 중 일부는 팔로메타의 공격에 손가락과 발가락이 잘려나가기도 했다.



이번 공격은 어부가 남긴 생선 잔해 때문에 팔로메타 떼가 파라나강에서 수영하던 사람들을 공격한 것으로 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