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일본 공사 불러 항의

중앙일보 2013.12.27 02:00 종합 3면 지면보기


26일 오후 외교부에 초치된 구라이 다카시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왼쪽)가 김규현 외교부 1차관 옆에 굳은 표정으로 앉아 있다. 김 차관은 이 자리에서 “총리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는 일본이 과거 군국주의 시대에 저지른 과오를 반성하지 않는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터=뉴스1]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