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연주 파혼, 결혼식 당일 결혼 미뤄 ‘사실상 깨진 듯’…왜?

온라인 중앙일보 2013.12.19 19:00
‘김연주 파혼’ [중앙 포토]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연주(33)의 뒤늦은 파혼 소식이 인터넷을 후끈 달구고 있다.



19일 한 연예 매체는 “김연주가 당초 6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3세 연상의 건설회사 대표 J씨와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지만, 예식 당일 돌연 건강상의 이유로 연기했다”며 “실제로는 파혼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보도했다.



또 “김연주가 건강상의 이유로 결혼을 연기한 게 아니라, 개인적인 사정으로 파혼을 한 것”이라고 전했다. 갑작스런 파혼 이유는 여전히 밝혀지지 않았다.



김연주는 2009년에도 한 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럽게 결혼이 취소 된 적이 있어 이번 파혼의 이유에 더더욱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김연주는 1999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으로 2001년 MBC ‘엄마야 누나야’를 통해 연기자로 데뷔했다. 이후 KBS 2TV ‘진주목걸이’, MBC ‘슬픈 연가’, ‘주홍글씨’ KBS 2TV ‘영광의 재인’ 등 다수의 드라마로 얼굴을 알렸으며, 최근에는 tvN ‘미친 사랑’에 출연했다.



김연주 파혼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연주 파혼, 그것도 결혼식 당일에… 안됐다”, “김연주 파혼, 2009년에도 결혼 깨지더니 무슨 일이래?”, “김연주 파혼, 깨진 이유 너무 궁금해” 등 다양한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