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BC 기분 좋은 날, 故 노 전 대통령 합성 사진 논란…제작진 사과

온라인 중앙일보 2013.12.18 17:25
[사진 MBC 기분좋은날 캡처]


 

‘MBC 기분 좋은 날’.



MBC ‘기분 좋은 날’ 방송에서 故 노무현 전 대통령 합성 사진을 사용해 네티즌들의 비난을 받고 있다.



논란이 된 사진은 바로 화각 밥 로스의 얼굴에 노무현 전 대통령을 합성한 것이다.



18일 방송된 ‘기분 좋은 날’에서는 ‘원인불명! 발병순간 생명을 위협하는 생활 속 희귀암!’이라는 주제로 질병에 대한 정보를 전달했다.



이와 관련해 1995년 악성림프종으로 사망한 화가 밥 로스의 사례를 소개하며 논란이 되고 있는 사진을 방송에 내보낸 것이다.



노 전 대통령의 합성 사진 사용에 대한 비난이 거세지자 MBC ‘기분 좋은 날’ 제작진은 프로그램 게시판에 사과 글을 게재했다.



네티즌들은 “MBC 기분 좋은 날, 어처구니가 없다”,“MBC 기분 좋은 날, 방송 만드는 사람들 맞나”,“MBC 기분 좋은 날, 진작에 확인 좀 제대로 하지”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