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히든싱어2] 김윤아 "샤워할 때 곡 영감 많이 떠오른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3.12.18 09:44






JTBC '히든싱어2'에 열 한번째 원조가수로 출격한 자우림의 보컬 김윤아가 "샤워할 때 영감이 떠오른다"고 고백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이날 대한민국 대표 싱어송라이터이자 17년차 국민밴드 자우림의 홍일점 김윤아의 등장에 모두가 기립박수를 보냈고, 한 아이의 엄마라고는 믿기 어려울 정도의 여신급 미모에 MC 전현무는 물론 뭇 남성관객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았다.



녹화 도중 김윤아는 곡 소개에 앞서 "이 곡은 제가 샤워하다말고 썼어요."라고 말해 MC 전현무를 당황하게 했고, "샤워할 때 좋은 아이디어가 많이 나온다. 그래서 샤워할 때 곡을 많이 쓰는 편"이라고 담담히 얘기해 모두를 당혹케 했다. 이에 깐죽 MC전현무는 "보통 샤워하다가 마루 썩을까봐 잘 안 나오거든요. 엄마가 혼내거든요."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17년차 국민밴드 자우림의 작사, 작곡은 물론 대표적인 싱어송라이터 김윤아의 샤워할 때 만든 대표작은 12월 21일(토) 밤 11시, JTBC '히든싱어2' 자우림 편에서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 JTBC 방송뉴스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