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많이 놀랐니?

중앙일보 2013.12.06 00:52 종합 18면 지면보기


4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백악관 내 연회장인 스테이트 다이닝 룸에서 열린 크리스마스 행사 도중 두 살배기 여자아이 애시튼 가드너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 가족의 애완견 서니에게 다가가다 중심을 잃고 넘어지자 오바마의 부인 미셸 여사가 놀라서 서니의 목줄을 꽉 쥐고 있다. 미셸은 군인 자녀들을 위해 이날 미술 공예품 만들기 행사를 열었다. [워싱턴 AP=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