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시경 "게이 홍석천 결혼하면 축가 부르겠다", 홍석천 반응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29 10:56
[사진 JTBC `마녀사냥`]


성시경이 동성애자 홍석천의 결혼식 축가를 부르겠다고 약속했다.



최근 진행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어린 시절 남자친구의 형과 만났다는 이유로 부모님의 반대를 겪고 있는 한 여성의 고민이 소개됐다.



이 사연을 시작으로 ‘내 연인의 과거’에 대한 출연진들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동성애자인 홍석천은 “게이 세계는 좁아서 과거를 다 받아주지 못하면 서로에게 충실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에 모델 한혜진은 안타까운 마음을 표현했다.



이때 성시경은 “석천이형 결혼하면 제가 축가할게요”라고 선언했다. 홍석천은 “성시경 축가를 받기 위해 꼭 결혼하겠다”고 화답했다.



상황을 지켜보던 신동엽은 “홍석천이 결혼하면 좀 덜 집적거리겠지?”라는 말과 함께 상황을 정리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이 내용은 29일 밤 10시 55분 JTBC ‘마녀사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