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 밑에 여자 깔렸다!" 중국 '수퍼맨'들의 필사적 구조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29 09:03
중국 저장성 닝보시의 도로에서 한 여성이 달리는 자동차에 깔리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여성 어떻게 됐을까요?



화면 왼쪽, 화살표 방향입니다.



한 여성이 건널목을 건너다 차에 깔리는 사고가 났습니다.



운전자가 차 밖으로 나와 깔린 여성을 확인하고선 주변에 도움을 요청합니다.



사람들이 차 주변으로 점점 모여들더니 차를 들어올립니다.



여성은 그 사이 구조되고 넋을 잃은 채 바닥에 주저앉아 있습니다.



병원으로 실려간 이 여성은 시민들의 필사적인 구조가 아니었으면 자기는 죽었을 거라며 고마워했다고 합니다.



아찔한 순간이었지만 정말 다행입니다.



온라인 중앙일보·JTBC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