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온정의 손길 있어 … 불우이웃 춥지만은 않다

중앙일보 2013.11.21 00:12 종합 14면 지면보기


연말연시를 앞두고 불우이웃을 돕기 위한 사랑의 행사가 이어지고 있다. 20일 오전 서울 대한적십자사에서 열린 ‘사랑의 선물’ 만들기 행사에 참가한 주한외교사절 부인과 적십자 회원들이 방한용품과 생필품을 담은 가방 9000여 개를 만들고 있다(위). 이날 오후 서울 청량2동에서는 남양유업 임직원과 대리점주 70여 명이 연탄 3000여 장을 독거노인 가정에 배달하고 있다.



박종근·최승식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