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꽃누나 2차 티저…김자옥, "차라리 아줌마라고 해" 폭소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20 13:16
꽃누나 2차 티저 [사진 = tvN]




 

‘꽃보다누나’ 2차 티저 예고편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19일 tvN ‘꽃보다누나’ 측은 공식 페이스북에 “꽃보다 누나 2차 티저 예고 공개”라는 제목으로 예고편이 공개됐다.



이어 “‘꽃보다 누나’ 2차 티저 예고: 내 누나라니까♥ ‘응답하라1994’가 끝난 직후 방송될 ‘꽃보다 누나’에 시청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주의 BGM 중 특정가사는 제작진의 장유유서 정신과 다를 수 있습니다. 너라고 부르다뇨”라는 글을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에는 ‘꽃보다 누나’ 나영석 PD와 윤여정, 김자옥, 김희애, 이미연, 이승기가 한 테이블에 앉아 호칭문제로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다.



나PD는 이미연을 향해 “누나 아세요? 크로아티아?”라고 말하며 누나라고 부르자 “이승기가 아니 언제 또 누나가 되셨어요?”라며 호칭에 대해 꼬집었다.



그러자 김자옥은 “미연이가 누나면 나는 뭐라고 부를 거냐”고 묻자, 나PD는 바로 ‘선생님’이라고 대답했다. 그러자 김자옥은 “나는 싫어. 차라리 아줌마라고 해”라고 정색해 나PD를 당황하게 했다.



결국 호칭을 정하지 못하자, 김자옥은 “그냥 부르지 마. 어이 라고 해”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