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팝스타 마이클 볼튼 "'히든싱어' 출연하고 싶다" 러브콜 보내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20 10:07
마이클 볼튼 [사진 중앙포토]
팝스타 마이클 볼튼이 JTBC ‘히든싱어2’에 출연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12월 마이클 볼튼 내한 공연을 기획하고 있는 한 관계자는 “마이클 볼튼이 ‘히든싱어’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프로그램의 독특한 포맷에 매우 흥미로워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기회가 된다면 ‘히든싱어’에 직접 출연해 보고 싶은 의사가 있다”고 덧붙였다.



‘히든싱어2’ 제작진은 “세계적인 팝스타 마이클 볼튼이 출연 의사에 신기하고 놀라울 따름이며 여건이 된다면 못할 건 없다“고 답했다.



이에 따라 ‘히든싱어’와 마이클 볼튼의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 것인지에 네티즌의 관심이 뜨겁다. 마이클 볼튼의 모창 능력자를 찾아내는 것이 가장 관건이 될 것으로 보인다.



마이클 볼튼은 ‘When A man loves a woman’, ‘How am I supposed to live without you’, ‘Missing you now’ 등의 곡을 히트시키며 전 세계 5000만 장 이상이 판매됐다. 그래미 어워드 2번, 아메리칸 뮤직어워드 6번을 수상한 미국의 대표적인 R&B 가수다.



마이클 볼튼이 러브콜을 보낸 JTBC ‘히든싱어2’는 매주 토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