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날씨와 건강] 11월 14일

중앙일보 2013.11.14 00:48 종합 8면 지면보기


심근경색과 뇌졸중은 주로 오전 6~11시에 나타납니다. 고혈압·고지혈증·당뇨병 등 뇌졸중 위험군 환자는 더욱 위험합니다. 외출 시 얇은 옷을 겹쳐 입고 목도리·모자·장갑을 챙겨 체온을 유지해야 합니다.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www.brmh.org)

신경과 권형민 서울의대 교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