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양세형 검찰 조사 "아직 2~3명 연예인 수사 선상에 올라"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12 16:58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일간스포츠]




‘양세형 검찰 조사’.



개그맨 양세형이 불법 인터넷 스포츠 도박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현재까지 개그맨 양세형을 포함한 토니안, 붐, 신화의 앤디, 이수근, 탁재훈 총 6명의 연예인을 소환 조사했다.



이들이 조사를 받은 불법 인터넷 스포츠 도박은 해외 스포츠 경기의 승패를 예측해 맞추면 배당금을 받는 일명 ‘맞대기 도박’이다.



현재까지 소환 조사한 연예인 외에도 2~3명의 연예인이 아직까지 수사 선상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수사를 마친 뒤 이들을 상습 도박 혐의로 재판에 넘길 예정이라고 전했다.



양세형 검찰 조사 소식에 네티즌들은 “양세형 검찰 조사, 연예인이 아직 더 있다고?”,“양세형 검찰 조사, 도박에 손을 대고 그러냐…”,“양세형 검찰 조사, 자숙한다고 말하고 금방 복귀하기만 해봐라”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